ndaily

美 7월 생산자물가 전월 대비 0.5%↓…2년여 만에 '마이너스'(종합)
기사 작성일 : 2022-08-11 22:58:44

미국의 생산자물가가 2년여만에 월간 대비로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미국 노동부는 11일(현지시간) 7월 생산자물가지수(PPI)가 전월 대비 0.5% 하락했다고 밝혔다.

최근 급격한 오름세를 이어나갔던 월간 상승률이 마이너스로 돌아선 것은 지난 2020년 4월 이후 처음이다.

6월보다 9%나 떨어진 에너지 가격의 하락이 마이너스 전환을 주도한 것으로 분석된다.

전년 동월과 비교시 7월 PPI는 9.8% 상승했지만, 6월(11.3%)에 비해 상승폭이 둔화했다.

에너지·식품을 제외한 근원 PPI 상승률도 전년 동월보다 5.8% 올라 직전 달(6.4%)에 비해 상승폭이 줄었다.

도매 물가 상승분은 향후 소비자 물가로 전가된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PPI 상승폭의 둔화는 인플레이션 압력이 다소 완화됐다는 신호로 해석할 수 있다.

또한 PPI의 움직임은 이는 전날 발표된 소비자물가지수(CPI)의 추세와도 동일하다.

7월 CPI는 전년 동월보다 8.5% 올라 지난 1981년 11월 이후 최대폭이었던 전월(9.1%)보다 상승폭이 둔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유가 안정 등에 힘입어 물가 급등세가 거의 멈췄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댓글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