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daily

尹대통령, '칠곡할매글꼴' 칠곡 할머니들 만난다
기사 작성일 : 2023-01-12 17:00:02
윤석열 대통령 연하장에 칠곡할매글꼴 사용

(칠곡=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 후 첫 새해를 맞아 공무원들에게 보낸 연하장의 서체로 칠곡할매글꼴을 사용했다고 칠곡군이 2일 밝혔다. 사진은 윤석열 대통령 연하장에 등장한 칠곡할매글꼴. [칠곡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준서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12일 오후 용산 대통령실에서 '칠곡할매글꼴'의 주인공인 칠곡 할머니들을 만난다고 대통령실이 전했다. 면담에는 김건희 여사도 참석한다.

대통령실 이재명 부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칠곡할매글꼴은 칠곡군이 어르신 대상으로 진행하는 문해교실에서 한글을 깨친 할머니들의 글씨체"라며 이같이 전했다.

경북 칠곡군이 선정한 할머니 5명은 4개월간 2천장에 걸쳐 연습한 끝에 글꼴을 완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글꼴은 윤 대통령의 새해 연하장에도 쓰였다.

이 부대변인은 "윤 대통령은 2년 전 검찰총장 때에도 젊은 세대와 소통하기 위해 칠곡할매 글꼴을 SNS에 올리기도 했다"며 "칠곡 할머니들은 대통령 연하장에 자신들의 서체가 사용된 것을 알고 설 명절을 맞아 대통령을 위해 가로 90cm 세로 60cm 크기의 대형 연하장을 준비해 오늘 대통령 부부에게 직접 전달한다"고 설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