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daily

강진군-목포대, 옛 성화대 활성화 나서
기사 작성일 : 2024-07-11 17:00:20

업무 협약식


[강진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강진= 조근영 기자 = 전남 강진군과 목포대가 옛 성화대 활성화를 위해 머리를 맞댔다.

강진군은 11일 목포대와 옛 성화대 활성화 및 글로컬대학 30 관련 업무 협약을 했다.

양측은 목포대 남악캠퍼스와 옛 성화대 캠퍼스를 활용한 그린해양 스타트업 허브 조성, 청년 창업·정주를 융합한 인프라 구축, 창업 인큐베이팅을 위한 글로컬대학 프로그램 운영 등을 약속했다.

송하철 목포대 총장은 "글로컬대학 30 사업을 발판 삼아 그린 해양에너지 중심의 '글로벌해양특성화 대학'으로 도약하고자 한다"며 "강진의 옛 성화대 캠퍼스를 활용해 그린해양 산업 거점 혁신 스타트업 클러스터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목포대 글로컬대학 30 사업과 옛 성화대를 4차산업 기반의 신성장 산업을 추진하는 센터로 조성하는 '천년문화 강진, 청년 글로컬 플랫폼 사업'의 연계를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전남 강진군 성전면에 있는 옛 성화대는 1997년 개교 당시 학생 수 320명으로 출발했으며 2007년 1천236명까지 증원되다가 2012년 폐교돼 현재 방치되고 있다.

성화대가 있는 성전면 인구는 개교 당시 약 4천500명이었지만 현재는 2천784명으로 40%가량 줄어들었다.

댓글